컨텐츠 바로가기

아이오닉 5·투싼·GV80, 獨 아우토빌트 '최고의 수입차' 영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기차·중형 SUV·대형 SUV 부문 각각 1위 차지

더팩트

제네시스 'GV80', 현대차 '투싼'과 '아이오닉 5'(위쪽부터 시계방향)가 독일 유력 자동차 전문 매체 아우토빌트가 선정한 '최고의 수입차'에서 각각 대형 SUV, 중형 SUV, 전기차 부문 1위를 차지했다. /현대차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 서재근 기자] 현대자동차(현대차)는 독일 유력 자동차 전문 매체 아우토빌트가 선정한 '최고의 수입차'에서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 준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투싼', 제네시스 'GV80'가 각각 전기차, 중형 SUV, 대형 SUV 부문 1위를 차지했다고 28일 밝혔다.

아우토빌트 편집자들이 참여한 이번 최고의 수입차는 차급에 따라 6개 부문으로 나누고 전기차 부문을 추가해 총 7개 부문에서 평가를 진행했다.

아우토빌트 측은 "현대차와 제네시스가 디자인, 혁신, 성능 등 다양한 부분에서 고객들을 만족시키고 있다"며 아이오닉 5, 투싼, GV80의 공간성과 첨단 사양, 디자인에 관해 호평했다.

특히 아이오닉 5는 400/800V 멀티 급속 충전 시스템이 혁신적이라는 평가를 받는 등 시중에 출시된 전기차 중 충전 속도가 거의 가장 빠르다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고, 투싼은 현대적이고 흥미로운 디자인과 가격 대비 뛰어난 성능이 장점으로 꼽혔다.

GV80는 세계 최초로 적용된 주행 중 발생하는 노면 소음을 줄여주는 능동형 노면소음 저감기술(RANC)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아이오닉 5는 지난 2021년 11월 '2022 독일 올해의 차' 선정에 이어 영국 자동차 전문 매체 오토익스프레스의 뉴 카 어워드에서 '2021 올해의 차', '중형 업무용 차', '프리미엄 전기차' 등 3개 부문을 수상하는 등 유럽 시장에서 경쟁력을 입증하고 있다.

투싼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이 지난해 독일 3대 자동차 전문지 아우토 자이퉁과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 아우토 빌트가 실시한 평가에서 모두 종합 1등을 기록한 데 이어 최근 영국의 2022 왓 카 어워즈에서 실용적인 패밀리 SUV로 선정됐다.

GV80는 지난해 말 스코틀랜드 자동차 기자협회가 선정하는 스코틀랜드 올해의 차 시상식에서 최우수 럭셔리 SUV에 선정됐다.

현대차 유럽법인 상품·마케팅 담당 안드레아스-크리스토프 호프만은 "이번 수상은 현대차가 그동안 유럽에서 잘해왔다는 것을 보여준 것"이라며 "혁신적인 기술, 신뢰할 수 있는 품질과 과감한 디자인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아 기쁘다"고 말했다.

제네시스 유럽법인 독일 지역 담당 벤자민 빈클러는 "이번 수상은 독일 자동차 시장에서 제네시스의 위치를 공고히 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라고 밝혔다.

likehyo85@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