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파월 "금리 인상할 여지 많다…3월에 올릴 수 있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월 "금리 인상할 여지 많다…3월에 올릴 수 있어"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 의장은 현지시간 26일 기준금리를 올릴 여력이 충분하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파월 의장은 연방공개시장위원회 정례회의를 마친 뒤 "노동시장을 위협하지 않고도 금리를 인상할 수 있는 여지가 꽤 많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파월 의장은 "3월 회의에서 금리 인상여부를 결정할 것"이라면서 "조건이 무르익는다고 가정한다면 3월에 금리를 올릴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연준 목표치를 크게 초과하는 인플레이션 문제에 "높은 물가 상승률이 고착화하는 것을 막기 위해 우리가 가진 수단을 활용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금리인상 #연준 #파월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