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구혜선, 눈밑 애교살과 유리알 눈동자가 동안 비결인가…셀카장인 컴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배우 구혜선이 쏟아지는 빛 아래 청순 미모를 뽐냈다.

구혜선은 27일 자신의 SNS에 "NFT 오픈채팅방 인증용 셀카"라며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구혜선은 햇빛이 드는 실내에서 가구에 기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원조 '얼짱' 출신답게 셀프 카메라를 통해서도 매력을 발산하는 모습이다.

특히 구혜선은 잡티 없이 흰 피부와 갈색 머리카락으로 청순미를 과시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빛을 받은 투명한 눈동자, 애교살 아래 진 그림자가 신비한 분위기를 더한다. 누리꾼들은 구혜선의 인절미 같은 애교살이 동안 비결인 것 같다며 물오른 비주얼에 부러운 마음을 표현했다.

2020년 배우 안재현과 이혼 이후 영화감독으로서 또 화가로서 활동을 재개한 구혜선은 지난해 아이오케이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새 출발을 다짐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