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與 김용민 "판사성향 따라 극과극 판결"…野 "민주당 안 변해"

댓글 6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판결 직후 조국 전 장관은 SNS를 통해 "고통스럽다"면서 지지자들을 향해 "이제는 대선에 집중해달라"고 했습니다. 한 때 조국 일가를 옹호했던 민주당에서는 당차원의 사과도, 해명도, 논평도 나오지 않았습니다. 대신 친 조국 의원으로 분류됐던 김용민 최고위원은 사법부를 탓하며 사법개혁의 동력으로 삼겠다는 주장을 폈습니다. 국민의힘은 "민주당이 변한 게 하나도 없다"고 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