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조국 "가족 시련은 저희가 감당…대선 집중해달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국 "가족 시련은 저희가 감당…대선 집중해달라"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은 부인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가 자녀 입시 비리·사모펀드 관련 혐의로 대법원에서 유죄가 확정된 것과 관련해 고통스럽다는 심경을 토로했습니다.

조 전 장관은 오늘(27일) 오후 자신의 SNS를 통해 저녁은 가족이 모여 밥을 같이 먹을 줄 알았으나 헛된 희망이 되고 말았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음양으로 위로와 격려를 보내주신 시민들께 감사드린다며 이제 나라의 명운을 좌우할 대선에 집중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어 선진국 대한민국이 대선 결과 난폭 후진하게 될까 걱정이 크다면서 제 가족의 시련은 저희가 감당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조국 #정경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