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끊이지 않는 학교 폭력

'쓸쓸한 명절 아니길…' 청소년·장애인 시설 위문품 전달한 창원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컷뉴스

창원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창원대 제공
창원대학교는 설을 맞아 지역 청소년과 장애인 시설에 위문품을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성산구 풀잎 마을과 의창구 범숙의 집에 위문품으로 쌀과 생활용품을 기탁했다.

창원대는 코로나19의 확산방지를 위해 전화로 안부를 나누고 위문품을 배송 전달하는 비대면 위문을 진행했다.

풀잎마을은 장애인들이 거주하는 복지시설이고, 범숙의 집은 가정 해체·폭력 등에 노출된 청소년들을 보호·양육·치유하는 가정공동체이자 대안교육 위탁기관이다.

이호영 총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직접 찾아뵙고 안부를 나누지 못하는 점은 매우 아쉽지만, 행복한 명절 보내시길 온 마음을 담아 기원한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