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트싱어' 이사배, '여심 저격 무대'에 추리 포기 사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고막 남친' 매력
독보적인 음색
나태주 "나도 반하겠다"


[텐아시아=신소원 기자]
텐아시아

'아트싱어' / 사진 = MBN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트싱어' 여성 감별단 이은지와 이사배가 고막 남친 아트싱어의 무대에 "여자친구가 있느냐"며 사심을 드러냈다.

오는 29일 첫 방송되는 MBN 설특집 음악 예능 '나를 찾아줘, 아트싱어'(이하 '아트싱어')는 감쪽같은 분장으로 정체를 감춘 6인의 노래 고수 일명 아트싱어 중 단 한 명의 톱가수를 찾는 예측불허 뮤직 추리쇼다. 앞서 자타공인 ‘음악 예능 최적화 MC’ 전현무의 합류로 뜨거운 관심을 불러 모은 바 있다.

두근거리는 음색을 가진 각기 다른 매력의 두 고막 남친의 정체에 관심이 쏠린 가운데, 뮤직 추리쇼인 만큼 감쪽같은 아트 메이크업으로 자신의 정체를 숨긴 낭만신사와 감성피에로는 이문세의 '소녀'와 거미의 '친구라도 될 걸 그랬어'를 선곡,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개그맨 이은지와 뷰티 크리에이터 이사배가 1라운드 솔로무대를 펼치는 고막 남친 아트싱어의 모습에 매료된 듯 폭풍 사심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기대감을 주는 전주에 독보적 음색이 더해지며 여성 감별단들의 열렬한 환호와 탄성을 자아낸 것.

먼저 짙은 음색이 돋보인 낭만신사의 무대가 시작되자, 이은지는 "두근거리는 음색이다. 목소리가 너무 좋다"며 "일단 여자친구가 있는지 가장 궁금하다"고 열띤 애정을 보였다. 이어 "비슷한 목소리로 황치열, JK 김동욱, 하동균, 혁오가 있다. 카테고리가 좁혀졌다"면서 날카로운 추리력과 함께 폭풍 리액션을 선사해 보는 재미를 더했다.

또 이은지는 따스한 감성피에로의 무대에 "얼굴은 아침드라마 남주상인데, 목소리는 터프하다"며 폭풍 몰입해 숨죽여 집중했다. 이사배 역시 "죄송하다. 분장으로 추측 불가하다"면서 급기야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노래 실력에 추리는 포기하고 해탈(?)한 듯 여심 저격 무대를 즐기는 모습으로 폭소를 안겼다. 앞서 이사배는 "직접 얼굴을 매일 바꾸는 사람이다. 사실 분장을 보면 누구신지 바로 알 것 같아서 시력을 낮추려고 렌즈를 꼈다"고 무한 자신감을 보였던 상황. 또 K뷰티를 대표하는 메이크업 아티스트인 만큼, 아트싱어들의 특수 분장에 대해 꼼꼼히 짚어줄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더불어 나태주는 "남자인 나도 반하겠다"고 감탄을 금치 못하는가 하면, 데프콘과 박영진 역시 "진짜가 나타났다", "100% 레전드 가수다", "가수인 건 확실하다"면서 100% 스타싱어라는 확신에 가득찬 모습을 보였다. 과연 범상치 않은 가창력으로 막강 감별단 군단의 환호를 끌어낸 아트싱어의 정체는 누구이고, 어떤 무대로 감별단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지 기대감이 모아진다.

한편, 낭만신사와 감성피에로의 정체는 29일 밤 9시 10분 첫 방송되는 '아트싱어'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