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뮤지컬과 오페라

뮤지컬 ‘라이온 킹’ 개막 연기 “코로나19 검사 결과 늦어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뮤지컬 ‘라이온 킹’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개막을 연기하며 추가 확진자 확산 방지에 나섰다.

‘라이온 킹’ 프로덕션은 어제 개막 공연에 이어 오늘(27일)도 공연이 취소됐다고 밝혔다.

전 인원을 대상으로 매주 진행되는 코로나19검사에서 25일 확진자 1명이 확인돼 어제 프로덕션 전 인원 재검사를 실시했는데, 결과가 예상보다 늦어져 오늘 공연도 취소한 것이다.

그러면서 검사 결과가 나온 이후 방역 당국 등 관계기관의 공연 진행 여부가 확정된다고 전했다.

개막 공연은 각 예매처를 통해 순차적으로 취소 처리될 예정이며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된다.

뮤지컬 ‘라이온 킹’은 전 세계 21개국, 100여 개 도시, 1억 1000만 명 이상의 관객이 관람한 ‘전 세계 역대 흥행 1위’ 작품으로 토니상, 아카데미상, 그래미상 등 전 세계 70여 개 주요 어워즈를 수상했다.

한편, ‘라이온 킹’은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3월 18일까지 공연한 후 4월에는 부산 드림씨어터로 옮겨 공연한다.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