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자녀 입시비리·사모펀드' 정경심 징역 4년 확정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자녀 입시비리·사모펀드' 정경심 징역 4년 확정

[앵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가 자녀 입시와 사모펀드 비리 등으로 징역 4년을 확정받았습니다.

오늘(27일) 선고는 향후 조 전 장관 재판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이는데요.

자세한 내용, 취재기자 연결해서 알아봅니다.

박수주 기자.

[기자]

네, 자녀 입시와 사모펀드 비리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가 징역 4년을 확정받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