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김정은 위원장과 정치 현황

공중발사용 극초음속 미사일 핵심기술 올해 개발 착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기연, 첨단무기체계 핵심기술 34개 과제 순차 진행 예정

연합뉴스

국방기술진흥연구소
[국기연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전투기 등 공중에서 발사하는 극초음속 미사일의 핵심기술 개발이 올해 시작된다.

국방기술진흥연구소는 작년 신규 기획한 '무기체계 패키지형 핵심기술' 34개 과제를 올해부터 순차적으로 착수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들 과제를 통해 군이 요구하는 첨단 무기체계별 핵심기술들을 패키지 형태로 묶어서 연구 개발, 무기체계에 곧바로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향후 3∼5년 동안 34개 과제에 총 1조 4천억 원가량의 예산이 투입된다.

이 가운데 '공중발사 초고속 추진-활공체 재점화 핵심기술'을 비롯한 26개 과제는 연내 착수한다.

이는 전투기에서 발사된 미사일이 빠른 속도로 공중으로 치솟은 다음 추진체 엔진이 꺼진 뒤 활강 단계에서 다시 점화돼 목표물을 타격하는 기술로, 공중발사용 극초음속 미사일 개발을 위한 핵심 기술이다.

실제로 미국의 경우 이미 공중 발사용 극초음속 미사일을 개발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국기연은 '최신 탐지 위협 대응 무인기용 메타구조 스텔스 융합기술' 등 나머지 8개 과제는 내년에 착수한다고 전했다.

국기연 관계자는 "신규 기획된 34개 과제 개발을 통해 국가 R&D(연구개발) 역량 집중과 도전적이고 혁신적 연구개발 수행의 토대가 형성되고 미래 첨단 무기체계 국내 개발의 기반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공중발사용 극초음속 미사일 핵심기술 개발 올해 착수
[방사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hi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