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홍준표 "나만 진퇴양난 된 상황 같다" 심경 토로

댓글 9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나만 진퇴양난…"답답함 드러낸 洪, 속내는?

이준석·홍준표 '회동설'…설 전 갈등 봉합될까

■ 진행 : 김선영 앵커, 김대근 앵커
■ 출연 : 김준일 / 뉴스톱 대표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이렇게 얘기한 인물, 바로 홍준표 의원입니다. 공천 제의 논란으로 홍역을 치렀는데 이후에 본인만 지금 진퇴양난 상황에 빠진 것 아니냐. 이런 답답한 심정을 청년의 꿈에 올린 글에서 밝혔습니다. 해결책 좀 주세요, 김준일 대표님.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