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블랙핑크 제니, 극강의 '럭셔리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일보

그룹 블랙핑크 제니를 향한 글로벌 팬들의 관심은 새해에도 이어지는 중이다. 제니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어느덧 굵직한 국내외 패션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한 그룹 블랙핑크 제니를 향한 글로벌 팬들의 관심은 새해에도 이어지는 중이다.

유명 해외 명품 브랜드의 글로벌 앰버서더 활동은 물론 각종 패션 브랜드의 쏟아지는 러브콜 속 패션계에서는 '어나더 클래스'로 종횡무진 중인 그의 패션 센스는 여전히 많은 이들의 워너비다.

특히 글로벌 음악, 패션 시장에서 최고의 주가를 올리고 있는 주인공답게 고가의 명품 아이템을 적극 활용한 럭셔리 스타일링은 그의 패션을 더욱 특별하게 만드는 요소 중 하나다.

지난 25일 그가 자신의 SNS를 통해 공개한 근황 사진 속에서도 초고가 아이템들이 즐비한 '제니 표 럭셔리 룩'을 엿볼 수 있었다.
한국일보

추운 날씨에 발맞춰 독특한 패턴의 퍼 코트를 착용한 제니. 제니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추운 날씨에 퍼 소재 등을 사용한 아우터를 즐겨입는 이들이 늘어난 가운데, 제니 역시 도톰한 퍼 소재로 제작된 쇼트 재킷을 선택했다. 대신 제니는 마치 얼룩말을 연상케 하는 블랙&화이트 스트라이프 패턴으로 확실한 포인트를 더한 재킷을 택하며 패셔니스타다운 과감함을 드러냈다. 제니가 이날 착용한 재킷은 그가 글로벌 앰버서더로 활동 중인 명품 브랜드 C 사의 제품으로 가격은 600만 원 후반이다.

이와 함께 블랙 컬러의 세미 와이드 슬랙스, 반폴라 이너 티셔츠를 착용해 전체적인 스타일링의 톤을 유지한 그는 C 사의 체인 포켓백을 크로스 형태로 착용해 발랄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무드를 자아냈다. C 사의 브랜드 네임이 전면에 배치돼 럭셔리함을 강조한 해당 가방의 가격은 약 900만 원대다.

C 사의 아이템들로 스타일링에 힘을 실은 그는 영국의 럭셔리 패션 브랜드 V 사의 슬립온으로 패션을 마무리하며 MZ세대다운 발랄함도 놓치지 않았다. V 사의 시그니처 로고와 독특한 소재감이 경쾌함을 더하는 해당 슬립온의 가격은 30만 원대다.
한국일보

제니는 C 사의 브랜드 로고가 시선을 사로잡는 화려한 드레스로 럭셔리 룩을 선보였다. 제니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진짜 패셔니스타는 화려한 아이템들을 레이어드하지 않아도 단 하나의 시그니처 아이템만으로 완벽한 스타일링을 선보일 수 있다는 예를 보여 준 두 번째 패션은 극강의 럭셔리함으로 보는 순간 눈길을 사로잡는다.

제니는 C 사의 브랜드 로고가 큼직하게 수놓아진 캐시미어-코튼 드레스를 착용했다. 브랜드 로고 외에도 어깨 라인의 체인 디테일, 원피스 전면에 적용된 체크 패턴이 조화로운 매력을 자아내는 원피스를 선택한 제니는 이너 티셔츠로 깔끔한 화이트 티셔츠를 입어 과하지 않으면서 세련된 룩을 완성했다. 그가 착용한 드레스의 가격은 약 600만 원대다.

여기에 포인트가 된 것은 제니가 함께 착용한 헤어 액세서리였다. 다소 화려한 드레스 디자인을 고려한 듯 별다른 액세서리를 착용하지 않은 채 심플함을 강조한 그는 긴 웨이브 헤어를 흘러내리는 느낌의 반묶음으로 연출한 뒤 블랙 리본 디테일의 헤어핀으로 마무리해 고급스러우면서도 걸리시한 무드를 강조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