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승철, 43세에 얻은 붕어빵 '막내딸' 공개 "뽀뽀도 많이 해"(신랑수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남서영기자]이승철이 딸을 공개했다.

26일 방송된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 신랑수업’에서는 가수 이승철과 그의 딸 이원이 출연했다.

딸 이원은 이승철이 43살에 얻은 귀한 딸이었다. 이승철은 “유학 생활 후 최근 한국에 들어왔다”며 멀리 떨어져 있었음에도 친구 같은 편한 대화를 이어갔다.

이를 보던 김준수는 “아기 때 친한 건 봤지만, 커서까지 부녀지간이 친한 건 처음 본다”며 놀라워했다.

이승철은 “딸이 지금도 허그를 많이 하고 뽀뽀하는 것도 좋아한다”고 밝혔다.

이승철은 출연 중인 프로그램 ‘신랑수업’에 대한 설명도 해줬는데 이원은 “(신랑은 아내에게) 정말 잘해줘야 한다고 생각한다. 밀당 같은 거 하지 말아야 한다”고 똑 부러지게 말해 MC들을 놀라게 했다.
namsy@sportsseoul.com

사진출처|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 신랑수업’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