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종합] '상위 1% 집 거주' 김준수 "잘 살던 집안은 오해, 반지하+떠돌이 생활"('신랑수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강민경 기자]
텐아시아

김준수 /사진=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 방송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겸 뮤지컬 배우 김준수가 어려웠던 어린 시절에 대해 털어놨다.

지난 26일 방송된 채널A 예능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에서는 김준수가 형과 함께 부모님 댁을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준수는 1인 크리에이터로 활동 중인 쌍둥이 형 김준호와 만났다. 김준수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둘도 없는 쌍둥이 친형"이라며 1분 먼저 태어났다고 이야기했다. 김준호는 "준수의 쌍둥이 형이자 크리에이터로 활동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텐아시아

김준수 /사진=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 방송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준수는 김준호와 반려견과 함께 어디론가 향했다. 김준호는 "얘(반려견) 요즘 보면 같이 있었잖아. 너를 더 좋아하는 것 같아"라고 말했다. 이어 "내가 5년 반을 키웠는데 같이 있을 때 보면 너랑 붙어있어"라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김준수는 "오래한 시간이 중요한 게 아니라 얼마나 듬뿍 사링을 주느냐 다 느낀다니까"라고 말했다.

이동 중에 김준수는 "같이 얼마 만에 같이 가는 거지? 내가 진짜 오랜만이야"라고 말했다. 김준호는 "네가 계속 바빴잖아"라고 했다. 그러면서 자신이 일 때문에 태국에 가는 것과 관련해 서운함을 토로했다. 김준호는 "너의 반응들을 봤을 때 서운했다. 내가 간다는 결정하니까 '결정한 거 이왕 빨리 가라'고 하지 않았나. MBTI를 알게 되면서 조금 이해가 됐다"고 설명했다.

김준수가 형과 함께 간 곳은 부모님 댁이었다. 김준수는 "(부모님 집이 이렇게) 자세하게 공개되는 건 처음"이라고 말했다. VCR을 보던 홍현희는 "어머님이 카메라 있으니까 세팅을 좀 하신거죠?"라고 물었다. 김준수는 "저희 어머니는 여자는 주방에서 일할 때도 그냥 하면 안되고 예쁘게 차려입고 해야한다고 항상 (이야기 하셨다). 여자는 그렇게 해야한다"고 설명했다. 이승철은 "여자를 볼 때 어머니랑 비교하는 게 있지?"라고 물었다. 김준수는 "어쩔 수 없이 있다"고 답했다.

텐아시아

김준수 /사진=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 방송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준수의 어머니는 도움을 요청했다. 김준수는 "이걸 내가 어떻게 해요"라고 말했다. 김준수의 미션은 무쌈 만들기였다. 김준수는 "오케이. 해볼게요"라며 첫 요리에 도전했다. 또한 김준수는 "엄마랑 아빠 건강은 어떠세요?"라고 물었다. 특히 김준수는 어머니의 건강에 대해 궁금해 했다.

김준수는 "저희 어머님께서 (집이) 힘들게 살았을 때 모진 일들을 하루에 쓰리잡을 하셨다. 남대문 시장에 가면 어릴 때 기억이 난다. 양손에 보따리를 수십개씩 들고 옷을 떼오며 힘들게 했던 기억이 있다. 초등학교 때인가 중학교 때인가 (어머니가) 피를 토하는 걸 봤다. 그때가 더 무서웠다. 그런 걸 겪으셨는데도 간경화가 와서 한편으로는 죄송스럽다"고 털어놨다.

또한 김준수는 "다들 원래부터 잘 살던 집안으로 오해를 하고 있으시다. 제가 어렸을 때 기억으로도 집이랄 게 없어서 반지하에서 살았다. 지금 생각해보면 어떻게 그럴 수 있을까 하는 게 화장실이 없었다. 저희 집인데도 볼일을 부엌에서 봤다. 외할머니 댁에서 1~2년, 친할머니 댁, 큰 이모네 댁에서도 사는 등 떠돌이 생활을 했다"고 했다. 이어 "어렸을 때부터 저나 형이나 둘 중 누군가 잘되면 좋은 집에서 살고 싶다는 이런 생각도 하고 결심도 많이 했다"고 덧붙였다. 현재 부모님 댁은 김준수가 집을 선물한 것이라고 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