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경심, 오늘 대법 선고…'동양대 PC' 증거 능력 핵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자녀의 입시 관련 서류들을 조작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조국 전 장관의 아내,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에 대한 대법원 선고가 오늘(27일) 내려집니다. 검찰이 입수한 동양대 PC 등의 증거 능력을 인정할지가 중요한 판단 기준이 될 걸로 보입니다.

박찬근 기자입니다.

<기자>

자녀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투자 관련 혐의로 2심에서 징역 4년을 선고받은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의 상고심 선고가 오늘 오전 열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