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화성시, 설 연휴 500명 투입해 종합 상황실 운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기도 화성시가 설 연휴 500명 가까운 직원을 투입해 상황실을 운영하는 등 종합 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종합 대책반은 오는 29일부터 2일까지 운영하고 재난안전대책본부와 교통, 물가 등 총 12개 반이 설치됩니다.

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연휴 기간 동탄선별진료소와 화성디에스병원 선별진료소를 비롯해 임시선별검사소 4개소를 지속 운영합니다.

[이정현]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