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김동연 양자토론 합의…"이르면 설연휴 때 토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김동연 새로운물결 대선후보가 양자토론을 하기로 26일 합의했다.

아시아경제

김동연 대선후보./윤동주 기자 doso7@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이 후보와 김 후보는 시급한 현안과 주요 대선 공약에 대한 정책 토론회를 갖기로 합의했다. 양측은 "소상공인 손실보상, 부동산 등 경제 정책, 권력구조 개혁 과제 등을 중심으로 한다"면서 "토론회는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개최한다"고 밝혔다.

양측은 토론회와 관련해 조속히 실무협상을 진행하기로 했다.

김 후보 측은 "형식과 시기, 매체 등에 대해서 실무협상을 진행한다"고 설명했다.

아시아경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26일 경기 부천시 근로자종합복지관에서 노동공약을 발표하고 있다./국회사진기자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민주당 측도 "TV토론을 전제로 한 것은 아니다"면서 "순수한 정책 토론"이라고 설명했다. 권혁기 민주당 공보단 부단장은 "날짜는 언제로 정할지는 실무진이 협의하기로 했다"고 했다.

새로운물결 측도 "양측이 합의한 것은 최대한 빨리하고 싶다는 것"이리며 "가급적 설날 연휴 때쯤 진행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도"라고 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