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불출마·무공천' 승부수 던진 민주당…국힘 "진정성 의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민주당에서 어제(25일) 발표한 인적쇄신안을 두고 여러 얘기들이 나오고 있습니다. 기득권 내려놓기를 내세우면서 당대표의 총선 불출마, 종로 등에서의 재보궐선거 무공천 문제가 된 의원들의 제명안 처리 선언했는데요. 하지만 당내 이견도 있는 상황이고, 야당에서는 선거를 앞두고 진정성이 의심된다고 했습니다.

고석승 기자입니다.

[기자]

[송영길/더불어민주당 대표 : 저 송영길은 다음 총선에 출마하지 않겠습니다. 모든 기득권을 내려놓고 이재명 정부 탄생의 마중물이 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