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검찰, 곽상도 구속영장 재청구...뇌물·정치자금법도 적용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대장동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이른바 '50억 클럽설'에 연루된 곽상도 전 의원에 대해 다시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아들이 화천대유에서 받은 50억 원과 관련해, 알선수재는 물론 뇌물 혐의도 적용했고, 남욱 변호사에게서 불법 정치자금 5천만 원을 수수한 혐의도 추가로 적용됐습니다.

우철희 기자입니다.

[기자]
새벽까지 곽상도 전 의원을 상대로 강도 높은 조사를 벌인 검찰이 만 하루도 지나지 않아 다시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