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JTBC 대장동 보도, 한국방송기자대상 뉴스부문 수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가 방송기자연합회가 주관하는 2021 한국방송기자대상 뉴스부문 상을 받았습니다.

JTBC 취재진은 성남도시개발공사 유동규 전 본부장이 천화동인 지분을 차명으로 받고, 민간업자에게 수천억 원대 이익을 몰아준 의혹을 핵심 당사자 인터뷰 등을 토대로 심층 보도했습니다.

심사위원들은 JTBC 보도에 대해서 "다른 언론사보다 한 발 앞서 '대장동 개발' 의혹과 연루된 주요 인물들을 꼼꼼히 취재했고, 사회적 파장도 컸다"고 평가했습니다.

정해성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