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미크론 확산, 저녁에도 계속된 검사행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포토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25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제2주차장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를 기다리고 있다.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총 7천439명이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오후 6시 중간집계에서 7천명대 확진자가 나온 것은 국내 코로나19 발생 이후 처음이다. 2022.1.25

superdoo82@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