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상명대 양종훈 교수, 사진집 <블랙마더 김혜심> 발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프리카에서 20년 동안 에이즈 환자들을 위한 계몽과 치료, 그들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헌신적인 봉사활동을 펼친 원불교 김혜심 교무에 초점을 맞춘 사진집 <블랙마더 김혜심>이 발간됐다.

사진작가인 상명대학교 대학원 디지털이미지학과 양종훈 교수는 25일 사진집 발간 소식을 전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총 3부로 구성된 사진집은 모두 116장의 사진이 수록됐다.

1부에는 아프리카 에스와 티니(2018년 스와질랜드에서 개명)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의 삶의 현장. 2부에는 역시 피해갈 수 없는 에이즈라는 병, 죽음의 그림자에 초점을 맞춘 사진들과 환자를 돌보는 김 교무의 감동적인 사진들. 마지막 3부에서 작가는 김 교무와 함께 노는 어린아이들의 표정과 김 교무의 지도로 밭에서 작물이 싱싱하게 자라나는 사진을 통해 아직 이곳에 가능성이 있다고 사진으로 말하고 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양종훈 사진작가는 "힘써 극적인 앵글과 구성을 시도하지 않아도 가슴에 조용하게 전달되는 메시지가 있다"며 "그것은 어떤 상황에서도 삶은 계속돼야 한다는 메시지"라고 말했다.

양종훈 지음, 도서출판 윤진 펴냄, 10만 원.

권욱 기자 ukkwon@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