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단독] 폭행 등 혐의 입건된 임석 전 솔로몬은행 회장…당시 CCTV 보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임석 전 솔로몬저축은행 회장이 출소 후 채무자에게 폭력을 행사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임 전 회장은 "멱살을 잡은 사실은 있다"면서도 대체로 혐의를 부인했습니다.

오늘(25일) 서울 수서경찰서는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공갈미수, 상해, 이자제한법 위반 등 혐의가 담긴 임 전 회장의 고소장이 접수됐다고 JTBC에 밝혔습니다.

임 전 회장은 지난달 28일 솔로몬저축은행 근무 당시 함께 일했던 A씨의 서울 강남구 부동산개발 시행사 사무실로 찾아가 A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