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양준혁 해설위원 "이재명 후보 캠프 합류설, 명백한 오보다"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KBO리그의 레전드 타자 양준혁(53) MBC스포츠플러스 야구해설위원이 이재명(58)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캠프에 합류한다는 한 매체 보도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양 위원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오늘 제가 이재명 후보자를 지지해 캠프에 합류한다는 기사를 봤다. 이는 명백한 오보임을 말씀드린다”며 “저는 양준혁야구재단의 이사장으로서 그리고 각종 단체의 홍보대사로서 그 어떠한 정당 활동을 할 수 없다는 점을 명확히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한 매체는 양 위원이 이재명 후보를 지지하는 문화체육예술인 모임에 참가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매일경제

양준혁 MBC스포츠플러스 야구해설위원이 25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캠프 참여설을 일축했다. 사진=MK스포츠 DB


하지만 양 위원은 사실과 다르다며 빠르게 입장을 내놨다. 이재명 후보가 성남시장으로 재직 중이던 지난 2012년 경기도 성남멘토리 창단 때 만난 인연은 잊지만 공개적으로 후보를 지지하거나 캠프에 합류하는 일은 없다고 강조했다.

양 위원은 “이재명 후보자님과는 지난 2012년 경기도 성남멘토리 야구단 창단 때 만난 인연으로 항상 감사한 마음을 가지고 있지만 그게 전부”라며 “다시 한번 이재명후보 캠프 합류는 오보임을 전달드린다”고 덧붙였다.

대구 출신인 양 위원은 1993년 삼성 라이온즈에서 프로 데뷔 후 2010년 은퇴 때까지 KBO 통산 2135경기 출전 타율 0.316 2318안타 351홈런 1389타점을 기록한 전설이다.

은퇴 후에는 방송 출연과 야구해설, 양준혁 야구재단 설립 후 이사장 활동 등을 이어가고 있다.

[김지수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