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네오위즈도 팬덤 플랫폼 합류…첫 아티스트 '이달의 소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네오위즈랩이 팬덤 플랫폼 '팹'을 공개했다. 사진은 대표 이미지 /네오위즈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 최승진 기자] 네오위즈랩은 서비스 준비 중인 팬덤 플랫폼 '팹(Fab)'에 걸그룹 '이달의 소녀(LOONA)'가 첫 아티스트로 합류한다고 25일 밝혔다.

팹은 가수, 배우 등 아티스트와 팬을 이어주는 메시지 기반 서비스다. 아티스트가 팬들에게 사진, 동영상, 음성 등이 첨부된 메시지를 보내 일상을 팬들과 공유할 수 있다. 팬들은 1대 1 대화 형식으로 메시지에 답장하며 아티스트와 소통한다. 네오위즈 측은 "정기 구독 방식이 아닌 종량제 방식을 택해 팬들의 비용 부담을 덜어냈다"고 했다.

'이달의 소녀'는 향후 팹을 통해 사진, 근황 이야기 등을 공개하고 영상, 화보 등 다양한 독점 콘텐츠도 선보일 계획이다.

팹은 오는 2월 정식 출시 예정이다. 한국, 일본, 미국, 대만, 인도네시아, 브라질 등 전 세계 175개국에 서비스된다. '이달의 소녀'를 시작으로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소속 아티스트들의 참여를 확대해 나가는 한편, 증강현실 기술 활용 콘텐츠, 디지털MD 등 서비스 영역을 확장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지난 2018년 7월 네오위즈 자회사로 편입된 네오위즈랩은 가상현실, 증강현실 등 신기술을 연구개발하고 있다. 증강현실 포토카드 서비스 모잉, 토핑 등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플랫폼을 서비스 중이다.

shaii@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