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지금부터 치콜레"… BTS 정국 한마디에 이름 바꾼 미국 유명식당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사진=유튜브 ‘방탄TV’ 방송화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지금부터 치콜레입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 정국의 말 한 마디에 브랜드명이 바뀌었다. 미국의 유명 멕시칸 식당 치폴레가 트위터 계정 이름을 바꾸며 적극적으로 마케팅에 나선 것이다.

치폴레는 24일 트위터 계정명을 ‘치콜레’로 변경하고 “지금부터 치콜레입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이 치폴레를 치콜레라고 잘못 발음한 것을 활용해 마케팅에 나선 것이다.

이데일리

(사진=치폴레 트위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탄소년단의 공식 유튜브 채널 방탄TV에는 멤버들이 치폴레의 배달 음식을 먹는 영상이 올라왔다. 이는 미국 CBS 인기 토크쇼 ‘제임스 코든쇼’에 출연한 뒤 점심을 먹는 장면으로, 당시 정국은 치폴레를 처음 접한 듯 “이거 어떻게 먹는 거냐. 치콜레?”라고 말했다.

이후 팬들 사이에서 해당 말 실수가 화제가 됐다. 이후 치폴레는 트위터 계정명을 치콜레로 바꿨고, “정국이 치콜레라고 말하면 치콜레”라고 쓴 팬의 게시글을 리트윗했다.

방탄소년단을 활용한 미국 업체들의 마케팅은 치폴레가 처음은 아니다. 앞서 맥도날드는 지난해 12월 정국이 첫 개설한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명 ‘abcdefghi__lmnopqrstuvwxyz’이 관심을 받자 공식 트위터 계정을 ‘ab_ _efghijkl_nopqrstuvwxyz’로 바꾸기도 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