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동연 "李·尹 토론하자", 이재명 선대위 "진지하게 논의하겠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동연, 거대양당 후보에 토론 제안
이재명 선대위 "진지하게 논의하겠다"


파이낸셜뉴스

김동연 새로운물결 대선 후보가 지난 21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선거캠프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사진=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김동연 새로운물결 대선후보가 거대양당 후보에게 토론회를 제안한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가 "진지하게 논의하겠다"고 24일 밝혔다.

경민정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국민의 삶과 직결된 문제 등에 대해서 대선 후보들이 마음을 터놓고 해법을 찾아보자는 제안 취지에 공감했다"며 입장을 밝혔다.

경 대변인은 "이재명 후보 역시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추경 편성과 관련해 대선후보들에게 긴급 회동을 제안한 바 있다"며 "국민의 삶과 직결되는 문제를 풀기 위해 만나는데 조건은 있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경 대변인은 "이 후보는 국민의 삶과 국가 위기 타개를 위해 필요하다면 언제든 만날 준비가 돼있다"며 "대한민국의 미래를 책임지겠다는 대통령 후보들이 머리를 맞대로 뜻을 모으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동연 새로운물결 대선후보는 23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광주시당 창당대회에서 "이재명, 윤석열 후보는 빠른 시일 내 소상공인, 자영업자들의 지원 대책에 대한 토론회를 개최하자"고 촉구했다.

김 후보가 제시한 시급한 국가 문제는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부동산 △청년 △국가 권력 구조 개편 등 4가지이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