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마트폰 소식

"화면이 갑자기 핑크색으로?" 아이폰13 또 품질논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차현아 기자]
머니투데이

애플 토론포럼에 공규된 한 애플 아이폰13 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부 애플 아이폰13에서 화면이 핑크색으로 바뀌고 기기가 멈추는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해외 뿐만아니라 국내 일부 이용자들 사이에서도 비슷한 버그가 생긴 것으로 보이지만, 애플은 정확한 원인을 밝히지 않고 있다.

23일(현지시각) 나인투파이브맥(9to5mac) 등 외신에 따르면 글로벌 애플 이용자 커뮤니티 토론포럼 등에는 이 같은 이용자 피해사례가 공유되고 있다. 이 현상은 아이폰13과 아이폰13 프로, 아이폰13 프로맥스 등 지난해 출시된 기기에서 주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토론포럼에 글을 남긴 한 이용자는 "사진을 찍으려 했는데 화면이 멈췄다가 갑자기 핑크색으로 바뀌었다"며 "애플에 연락했더니 문제가 없다고 답변했다"고 말했다. 또 다른 이용자는 "아이폰13 프로를 사용 중인데 자꾸 멈춰 전원을 껐다켰다 해야 하고, 화면이 핑크색으로 변했다"고 전했다.

국내 아이폰 사용자들의 모임 카페인 '아사모' 등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도 아이폰13에서 일명 '벚꽃 현상'이 발생했다는 후기가 공유됐다. 앞서 아이폰12에서도 디스플레이 오른쪽 하단이 핑크색으로 변하는 현상이 발생해, 일부 이용자들 사이에서 '벚꽃 에디션'이냐는 농담섞인 반응이 나오기도 했다. 이 현상을 겪은 일부 이용자는 서비스 센터에서 실제 제품을 교환받은 것으로 보인다.

머니투데이

국내 애플 아이폰 이용자 커뮤니티에서 '벚꽃 현상'을 겪었다며 일부 이용자들이 후기를 공유했다.


중국 IT 매체 마이드라이버스(My Drivers)에 따르면 중국 애플 공식 서비스 센터는 이 버그가 소프트웨어 문제라는 설명을 내놨다. 이 매체는 "중국에선 장치의 하드웨어에 이상이 없고 시스템이 멈췄기 때문에 발생한 문제라는 입장으로, 스마트폰 데이터를 백업하고 최신 iOS로 업그레이드해야 한다고 제안했다"고 보도했다. 애플코리아는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차현아 기자 chacha@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