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허경영 여론조사서 왜 빼" 차 몰고 선관위 돌진 40대 체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선 후보를 여론조사에 포함해야 한다며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청사로 차량을 몰아 돌진한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24일 특수공무집행방해와 방화예비, 공용물건손상 혐의로 40대 남성 A씨를 현행범 체포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11시 20분께 서울 남현동 중앙선관위 관악청사 정문을 들이받은 혐의를 받는다.

경찰에 따르면 당시 청사 인근에서는 허 후보 지지자들의 시위가 진행되고 있었다. A씨는 허 후보를 여론조사에 포함돼야 한다고 주장해왔던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차를 몰기 전 미리 준비한 휘발유를 꺼내 차 내부에 뿌린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범행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윤혜원 수습기자 hwyoon@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