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위기감 커진 이재명, 사죄의 절에 눈물까지…국힘엔 강공(종합)

댓글 50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지율 정체 속 두달 만에 큰절…측근 백의종군 선언·이낙연, 유세 구원등판

성남 유년시절 회고하다 한때 흐느껴…국힘엔 '거친 입' 강공



(서울·용인·이천·양평·성남=연합뉴스) 고동욱 정아란 홍준석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경기 유세 이틀째인 24일 사죄의 큰절을 하며 정체된 지지율을 끌어올리기 위한 행보에 나섰다.

'정치적 근거지'인 성남에서는 이낙연 전 대표와 첫 공동 선거운동을 통해 다시금 '원팀'으로 뭉치는 모습을 연출했고, 측근들은 백의종군 선언으로 배수진을 쳤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