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솔로지옥' 차현승 "송지아, 까칠하지 않아 매력적…천국도行 좋았다"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수정 인턴기자) '솔로지옥' 출연자 차현승이 송지아에 대해 말했다.

차현승은 24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차현승TV'에 "출연자별 매력과 비하인드 대방출, 사라진 마지막 하루 (with. 안예원)"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안예원은 차현승이 '솔로지옥'에서 송지아와 천국도에 간 것을 언급하며 "욕조에 같이 있는데 때 나올까 봐 걱정 안 됐냐"라고 물었고, 차현승은 "걱정 안 했다. ('솔로지옥' 촬영장에) 간 지 둘째날이라 그 전에 열심히 씻었다"라고 전했다.

안예원이 "혹시 때가 나왔는데 송지아가 눈치를 챘으면 어떡할 거냐"라고 묻자 차현승은 "이미 눈치를 챈 거면 끝난 거 아니냐"라며 "서로 반신욕 하고 씻자고 했을 것"라고 답했다.

장난기가 발동한 안예원은 "행복해 보인다. 좋았냐"라고 물었고 차현승은 "질투하냐"라고 되묻다가 "좋았다. (송지아와) 같이 이야기도 하고"라고 덧붙였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안예원이 "(천국도에) 왜 송지아랑 갔냐. 내가 영상을 봐도 나랑 이야기할 때 표정 좋았는데"라고 묻자 차현승은 "그때 우리가 식당에서 이야기했지만, 그것 외에는 어떤 대화도 없지 않았냐. 네가 매력 있다고 생각하면서도 나한테 관심이 없을 수도 있다고 생각했다"라고 전했다.

이에 안예원은 "그래서 내 잘못이냐는 거냐"라고 농담을 했고, 당황한 차현승은 손을 젓다가 "그래서 송지아를 선택했다. 선택지에 너랑 송지아가 있었다"라고 해명했다.

안예원이 "아쉬웠던 점이 있냐"라고 묻자 차현승은 "많은 사람과 이야기를 못해본 것"이라며 "친해져야 하는데 (사람들이) 나한테 관심이 없는 줄 알았다. 늦게 들어온 게 제일 아쉽다. 조금 더 표현할 수 있었을 것 같은데, 해 보려고 하다가 끝난 기분이었다"라고 답했다.

차현승은 송지아에 대해 "엄청 끼쟁이다. 매력이 많아서 같이 있으면 재밌고 귀엽다. 말하는 것도 공격적으로 하지 않는다. 그래서 더 의외였다. 외형만 봤을 때는 약간 까칠할 것 같았는데 아니어서 더 매력적이었다"라고 말했다.

안예원에 대해서는 "주변 사람을 기분 좋게 한다. 장난도 많이 치고, 한 마디 한 마디 던지는 게 사람을 기분 좋게 한다. 네가 말투를 고민했다고 하는데 왜인지 모르겠다. 사람을 불편하게 하는 게 전혀 없다. 그래서 많이 편했다"라고 설명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차현승TV'

김수정 기자 soojk305@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