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순천시, 전국최초 자연분해 멀칭비닐 지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밭작업 노동력 감소 및 농촌오염 최소화를 위한 친환경 멀칭비닐 지원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순천=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형권 기자] 전남 순천시는 농촌 고령화에 따른 노동력 감소 및 폐비닐 발생에 따른 환경오염 최소화를 위해 자연적으로 분해되는 멀칭비닐을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시는 시비 3억원을 확보해 전국 최초로 생분해성 멀칭농자재(필름, 종이)를 10a당 1롤(500m)씩 최대 1ha까지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원예 및 밭작물 재배 농업인 및 농업인을 대상으로, 수도작, 과수, 관상수 재배농지는 제외되며, 유기농인증 농가에는 생분해성 환경표지 인증제품만 지원하고 무농약인증 및 일반 농가에는 기타 인증제품이 지원가능하다.

희망농업인은 내달 15일까지 관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친환경농업과 관계자는 “앞으로 노동력 절감과 환경보전에 필요한 친환경 농자재를 지원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호남취재본부 이형권 기자 kun578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