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워너원, 3년 만에 팬들과 만날 '비-사이드' 첫 티저 이미지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워너원 /제공=스윙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그룹 워너원(Wanna One)이 팬들과 다시 만날 신보에 특별한 의미를 담았다.

워너원은 24일 공식 SNS를 통해 오는 27일 발매될 새 디지털 싱글 ‘비-사이드(B-Side)’의 첫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이미지에는 워너원의 상징적인 오브제인 카세트테이프를 모티브로 발매일을 뜻하는 숫자 ‘22-1-27’과 알파벳 B, 워너원의 공식 로고가 새겨져 있다.

이번 앨범은 ‘에이-사이드(A-Side)’에 멈춰있던 워너원과 워너블(팬클럽)의 시간을 ‘비-사이드’로 다시 재생시킴과 동시에 언제나 그랬듯 항상 옆에 있겠다는 ‘Beside(~옆에)’의 의미를 담아 특별함을 더했다.

신곡 ‘뷰티풀(Beautiful) 파트3’는 ‘2021 MAMA’에서 3년 만에 다시 뭉친 워너원이 새롭게 선보인 곡으로 2017년 프리퀄 리패키지 앨범의 타이틀곡 ‘뷰티풀’, 2018년 첫 정규앨범 수록곡 ‘뷰티풀 파트2’에 이어 워너원과 워너블의 아름답고 변함없는 약속에 대해 노래한다.

소속사 측은 “‘2021 MAMA’ 무대 후 정식 음원 발매에 지속적인 논의가 있었고 워너원은 팬들의 사랑과 응원에 보답하고자 앨범 발매를 결정했다. 특히 ‘2021 MAMA’에 아쉽게 불참했던 라이관린이 녹음에 참여하며 11명 완전체가 함께 만든 뜻 깊은 음원이 완성됐다”고 밝힌 바 있다.

지난 2019년 1월 27일 고척 스카이돔 콘서트를 끝으로 공식 활동을 종료한 워너원은 3년 만인 오는 27일에 맞춰 ‘비-사이드’를 발매하게 됐다. 이는 워너원과 워너블이 마지막으로 만났던 날이 행복하게 기억되길 바라는 워너원의 마음을 반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