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주증시포커스] 현대엔지니어링, 건설업 악재 털고 IPO 흥행 열기 탈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주경제 주요뉴스
▷​LG엔솔 다음 타자 현대엔지니어링, 건설업 악재 털고 IPO 흥행 열기 탈까
-LG에너지솔루션이 기업공개(IPO) 시장에서 기관 수요예측과 공모주 청약 기록을 모두 갈아치워.
-이런 가운데 투자자 및 금융투자업계 시선이 다음 '대어급' 물량인 현대엔지니어링으로 쏠려.
-현대엔지니어링은 25일부터 이틀간 기관 수요예측을 진행한 뒤 2월 3일부터 4일까지 일반투자자를 대상으로 공모주 청약을 받아.
-현대엔지니어링의 공모가 희망 범위는 5만7900~7만5700원으로 희망 공모가 상단 기준 시가총액은 6조520억원.
-이와 같이 상장할 경우 지난 21일 기준 시총이 4조7772억원인 현대건설을 제치고 건설업 대장주 자리를 차지.
-업계에서는 IPO 시장이 다소 잠잠했던 2021년 말과 달리 새해 초부터 시장 열기가 다시 달아오른 점을 배경으로 현대엔지니어링도 IPO 시장에서 흥행할 것으로 전망.

◆주요 리포트
▷아톤, 업비트와 함께 가상화폐 시장 진출 [하나금융투자]
-아톤에 대해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5만5100원을 제시.
-핀테크 보안 솔루션 사업의 고객 확보가 지속적으로 확대될 전망이며, 트래블룰 사업 관련 업비트의 자회사 람다256과의 시너지 및 신규 업체 향 투자 본격화.
-이는 2022년 실적에 온기 반영될 것으로 기대되기 때문.
-목표주가 5만5100원으로 현재주가(3만9100원) 대비 상승여력은 41.0% 보유 중.

◆장 마감 후(21일) 주요공시
▷CJCGV, 미국 법인인 CJ CGV America에 대해 226억1760만원 규모의 채무보증을 결정.
▷진양화학, 지난해 개별기준 영업손실 38억1133만원을 기록, 전년대비 적자전환.
▷DL이앤씨, 계열회사인 오산랜드마크프로젝트에 76억원의 자금을 대여한다고 공시.
▷두산중공업, 한국가스공사가 두산중공업 외 16개사를 대상으로 제기한 손해배상 청구 소송 1심 결과 1086억3900만원을 공동 지급하기로 결정됐다고 공시.
▷대상홀딩스, 자회사인 혜성프로비젼이 크리스탈팜스(주)를 흡수합병한다고 공시.
▷롯데지주, 한국 미니스톱 주식회사 주식 508만주를 100% 취득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 금액은 3133억6700만원 규모.
▷조흥, 지난해 개별기준 영업이익 190억3687만원을 기록했다고 공시.
▷키다리스튜디오, 종속회사인 레진엔터테인먼트가 운영자금 조달을 위해 238억원 규모로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공시.
▷미래나노텍, 이차전지 소재 사업 진출을 통한 신성장 동력 확보하기 위해 제앤케이의 지분을 85% 인수했다고 공시.
▷현대바이오, 코로나19 치료제 ‘CP-COV03’ 2상 임상시험계획 신청서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제출했다고 공시.
▷에프엔에스테크,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23억5643만원으로 전년보다 78.8% 감소했다고 공시.
▷안트로젠, 와그너 1급(Wagner grade 1)과 와그너 2급 당뇨병성 족부궤양 환자를 대상으로 한 ALLO-ASC-DFU 국내 임상 3상 분석 결과 1차 유효성 평가에서 차이를 입증하지 못했다고 공시.
▷휴마시스, lOCRUZ와 64억8300만원 규모의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
▷블리츠웨이, 하이씨씨로부터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등포동7가 62-3번지 토지 및 건물을 135억원에 인수한다고 공시.
▷미디어젠, 지난해 개별기준 영업손실이 9572만원으로 전년보다 적자폭이 55% 축소됐다고 공시.
▷에코프로비엠, 충북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 2산단로 오창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고 공시.

◆펀드 동향(20일 기준, ETF제외)
▷국내 주식형 : -27억원
▷해외 주식형 : +38억원

◆오늘(24일) 주요일정
▷미국 : 1월 Markit PMI 제조업, 서비스, 종합
▷유럽 : 1월 Markit PMI 제조업, 서비스, 종합
▷일본 : 1월 지분은행 PMI 제조업, 서비스, 종합
양성모 기자 paperkiller@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