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트로트와 연예계

[종합]NCT 127 대상…아이유·NCT드림·임영웅 등 '제31회 서가대' 빛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NCT 드림. 사진|스포츠서울


NCT 127이 '제31회 서울가요대상' 영예의 대상 주인공이 됐다. 아이유, NCT 드림, 방탄소년단 그리고 임영웅 역시 다관왕 수상의 영예를 누리며 뜨겁게 달궜다

23일 오후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제31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시상식이 김성주, 붐, 설현의 사회로 진행됐다.

대상은 NCT 127에게 돌아갔다. 태용은 "우리가 예상도 못했는데 이렇게 큰 상을 주셔서 너무나도 감개무량하다. 회사에 감사한 분들이 많다. 우리 스태프분들과 오랫동안 일을 했었다. 고맙고 고생많았다. 앞으로도 건강하고 밝은 미래를 그려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태용은 이어 "9명의 멤버가 열심히 달려왔는데 2021년은 NCT 모든 멤버들이 함께 했기 때문에 빛날 수 있었던 해이지 않았나 싶다. 멋있고 매력 넘치고 끼가 많은 멤버들이 아니었다면 이 곳까지 오는 게 불가능 했을 거 같다. 멤버들도 아프지 말고 건강하고 행복했으면 좋겠다. 시즈니(NCT 팬 클럽 명) 여러분들 감사하다"고 전했다.

도영은 눈물을 흘렸다. 그러면서 "이런 상을 받는 걸 되게 오래 전부터 꿈꿔왔는데 좋은 상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좋은 상 주신 건 시즈니들 덕분이라고 말하고 싶다. 이런 상을 우리가 받아도 되나 싶은 생각도 든다. 열심히 노력해서 주신 만큼, 여기에 어울리는 가수가 되겠다. 이 자리에 있는 멤버들 부모님께도 낳아주셔서 감사하단 말도 드리고 싶다.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이 외에 쟈니는 "we made it!"이라고 크게 소리치며 수상의 기쁨을 보는 시청자, 팬들과 함께 나눴다.

최고 음원 상은 '라일락'의 아이유에게 돌아갔다. 본상에 이어 최고음원상 주인공으로 호명된 아이유는 "최고 음원 상을 받았다. 굉장히 큰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라일락'으로 큰 사랑을 받았구나 실감이 난다"고 말했다.

이어 "작년에 '라일락' 앨범을 준비하면서 설레고 기쁜 일도 많았지만 어렵고, 20대의 마지막을 정리한다는 주제가 강했기 때문에 고생도 많이 했지만 최고 음원상까지 안게 될 곡인지 그 때는 몰랐다. '라일락' 사랑해주신 유애나, 팬분들 감사드린다. 이 모든 영광을 유애나와 '라일락' 앨범 만드는 데 함께 해주신분들 특히 작곡가들께 바치겠다"고 말했다. 또 아이유는 "유애나가 받게 해주신 상이다. 감사하다. 사랑한다 유애나"라고 덧붙였다.

스타투데이

아이유. 사진|스타투데이DB


NCT 드림은 정규 1집이 큰 사랑을 받으며 최고 앨범상 주인공이 됐다. NCT 드림은 "큰 상 받게 해주셔서 감사하다.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이 상을 받기까지 2021년 여러분께 정규 1집을 보여드리면서 열심히 무대 보여드렸는데 좋은 상 받게 돼 영광이다. 2022년에도 열심히 하도록 하겠다. 건강 조심하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방탄소년단은 본상과 함께 월드 베스트 주인공이 되며 3관왕에 올랐다.

'대상'에 해당하는 3개 부문 외 또 다른 이날의 주인공은 임영웅이었다. 임영웅은 OST상, 트로트 부문상에 이어 본상과 인기상까지 거머쥐며 4관왕에 올랐다. 인기상 수상 후 무대에 오른 임영웅은 "짜릿하다. 인기가 많다는 뜻이겠죠 하하"라며 "너무 감사하다. 항상 사랑 보내주신 덕분에 뜻깊은 상 하나 더 추가하게 됐다"고 말했다.

임영웅은 "올 한 해도 새로운 모습 보여드리고 싶다. 다양한 곳에서 더 멋진 모습 보여드리는 한 해 되었으면 좋겠다. 올해도 함께 해달라"고 말했다.

이 외에 신인상은 이무진, 오메가엑스, 이펙스가 공동으로 받았으며 베스트 퍼포먼스상은 엔하이픈과 스테이씨가 받았다.

스타투데이

임영웅. 사진|스포츠서울


본상은 엔하이픈, 브레이브걸스, 오마이걸, 강다니엘, 에스파, 에이티즈, NCT 127, 더보이즈, 임영웅, 방탄소년단, 세븐틴, 아이유가 각각 영예를 안았다.

이날 서울가요대상에서는 2021년 한 해 동안 최고의 활약을 보여준 K팝 아티스트들의 화려한 무대가 펼쳐졌다. 특히 아이돌 그룹의 댄스뿐 아니라 발라드, 트로트 및 오케스트라까지 다양한 장르의 무대가 그려졌다.

<다음은 '제31회 서울가요대상' 수상자 리스트>

▲대상=NCT 127

▲최고 음원상=아이유

▲최고 앨범상=NCT 드림

▲월드 베스트 아티스트상=방탄소년단

▲본상=엔하이픈, 브레이브걸스, 오마이걸, 강다니엘, 에스파, 에이티즈, NCT 127, 더보이즈, 임영웅, 방탄소년단, 세븐틴, 아이유

▲신인상=이무진, 오메가엑스, 이펙스

▲베스트 퍼포먼스상=스테이씨, 엔하이픈

▲OST상=임영웅

▲트로트상=임영웅

▲힙합 R&B상=현아

▲발라드상=웬디

▲올해의 발견상=이랑

▲U+아이돌 베스트 아티스트상=방탄소년단

▲한류 특별상=엑소

▲인기상=임영웅

[박세연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