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코로나19 백신 개발

​서울시청 건너편에 코로나·백신접종 사망자 분향소 설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6일 정식 개소식…중구청,…내일 강제 철거 계획



아주경제

구호 외치는 백신피해자가족 (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22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열린 제10회 백신희생자 추모식 및 촛불집회에서 코로나19백신피해자가족협의회원들이 백신 피해원인 규명 등을 촉구하며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2.1.22 mon@yna.co.kr/2022-01-22 16:14:37/ <저작권자 ⓒ 1980-2022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시민단체 ‘코로나19 진상규명 시민연대’가 23일 서울 도심에 코로나로 숨진 사망자들과 백신 접종 뒤 숨진 이들을 추모하는 합동분향소를 기습 설치했다.

‘코로나19 진상규명 시민연대’는 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정책을 비판하는 취지로 결성됐다.

시민연대는 이날 오후 2시 30분께 서울시청 건너편 서울도시건축전시관 앞 인도에 가로 5m·세로 5m 크기의 천막 3동과 가로 5m·세로 3m 크기 천막 2동을 설치했다.

시민연대는 26일 개소식을 열고 분향소 운영을 위한 집기와 사망자 영정 사진을 비치할 예정이다. 단체는 유족들로부터 현재까지 서른 개 남짓한 영정사진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시민연대는 당초 시청 앞 서울광장이나 청계광장에 분향소를 설치하려다 당국으로부터 허가를 받지 못하자 기습 설치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분향소 지역을 관할하는 서울 중구청은 24일 천막 강제 철거에 나설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송종호 기자 sunshine@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