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임영웅, 교통사고 운전자 생명 구해…“심폐소생술로 응급조치”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가수 임영웅이 교통사고 현장에서 운전자의 생명을 구해냈다.

조선비즈

가수 임영웅. /TV조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3일 임영웅 소속사 물고기뮤직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후 서울 올림픽대로 여의도 방향 반포대교 인근에서 승합차 한 대가 여러 대의 차량과 추돌하고 가드레일을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하자 현장에 있던 임씨가 이를 발견하고 사고 차량의 운전자를 구조했다. 임씨는 마침 일정을 끝내고 복귀하는 길이었다.

소속사에 따르면, 임씨는 사고 차량의 운전자를 눕히고 심폐소생술을 했다. 임씨는 최전방 백골부대 출신으로, 군대에서 기본적인 심폐소생술을 숙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임씨가 응급조치를 끝낸 뒤 119 구급 차량이 도착했고, 사고 운전자의 의식이 돌아올 때까지 임씨는 현장에 남아 정리를 도운 것으로 전해졌다.

소속사 관계자는 “두려웠을 수도 있겠지만, 영웅씨는 ‘그 상황이라면 누구라도 나섰을 것’이라며 오히려 담담했다”며 “사고 운전자가 의식을 찾은 것을 확인할 수 있어 다행이었다”고 말했다.

노자운 기자(jw@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