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런닝맨’ 유재석, 과거 폭로에 초유 사태…“미안하다” 사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송인 유재석을 사과하게 한 사연은 무엇일까.

23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호랑이띠 게스트들과 함께하는 추억 소환 타임이 펼쳐진다.

이날 호랑이해를 맞아 양세찬, 전소민과 동년배인 ‘호랑이띠 86라인’ 게스트들이 한자리에 모인다. 이들의 등장에 멤버들은 “옛날 생각난다”, “눈물 나려고 한다”며 반가움을 드러냈다.

특히 한 게스트는 오프닝부터 김종국의 새로운 타깃이 돼 “예전에는 안 이랬는데. 관리 많이 했구나”라며 폭풍 공격을 받았다. 그러자 ‘김종국의 애착 인형’ 양세찬은 “버텨! 널 좋아하는 거야!”라며 김종국 견디기 노하우를 전수해 웃음을 안겼다.

또 다른 게스트는 유재석과의 과거 일화를 공개했다. 이에 유재석은 “미안하다”며 어쩔 줄 몰라 했고, 오프닝 사상 유재석의 귀가 빨개지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다.

더불어 과거 SBS 인기 예능 프로그램인 ‘X맨’을 뒤흔들었던 게스트들은 그때 그 시절을 완벽 재현한 추억의 댄스 신고식으로 흥 바람을 일으켰다.

그 어느 때보다 ‘범’상치 않은 흥이 넘쳐난 이번 레이스는 오늘(23일) 오후 5시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공개된다.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SBS 제공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