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동국 딸 재시, 귀여워도 너무 귀여워..해맑은 브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재시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나율기자]축구선수 이동국의 딸 재시가 귀여운 비주얼을 자랑했다.

22일 재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재시는 사진과 함께 별다른 코멘트를 하지 않았다.

사진 속 재시는 아래를 내려다보며 양손으로 브이를 하고 있다. 브이하는 재시의 모습이 해맑아 귀엽다.

또 재시는 뚜렷한 이목구비로 미모를 자랑한다. 재시의 눈웃음이 러블리하다. 재시는 '이동국의 축구 교실'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편 이동국은 지난 2005년 미스코리아 하와이 미 출신 이수진과 결혼해 슬하에 4녀 1남을 두고 있다. 또한 재시는 최근 연기 수업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