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동작구 흑석시장 이불가게 화재…2명 부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동작구 흑석시장 이불가게 화재…2명 부상

오늘(22일) 오전 6시 40분쯤 서울 동작구 흑석시장의 이불 가게에서 불이 나 약 3시간 20분 만에 꺼졌습니다.

현장에 있던 80대 여성이 손목에 화상을 입어 응급처치를 받았고, 옆 가게에 있던 70대 여성은 연기 흡입으로 의식을 잃었다가 병원 치료후 의식을 찾았습니다.

불이 시작된 이불 가게와 옆 점포는 전소됐고, 인근 3개 점포는 일부 소실됐습니다.

이번 화재로 총 16개 점포와 2개 주택이 피해를 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소방 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인력 123명, 장비 42대를 동원해 오전 9시 57분쯤 불을 완전히 껐습니다.

#흑석시장 #이불가게 #화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