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석열 "국민 편 갈라 나라 반쪽 낸 무도한 정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윤석열 후보 역시 상대에게 분열의 책임을 돌렸는데요. 정부여당을 향해 "국민을 네편 내편으로 갈라 나라를 반쪽 낸 무도한 정권"이라고 했습니다. 세종시에 청와대 제2청사를 만들겠단 정책도 내놨습니다.

국민의힘 소식은 강희연 기자가 전합니다.

[기자]

충청 방문 이틀째를 맞은 윤석열 후보.

오늘(22일) 세종을 찾아 세종을 행정수도, 정치수도로 만들겠다고 약속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