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대인의 영적 스승...틱낫한 스님 95세로 열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적인 불교 지도자이자 평화 운동가인 틱낫한 스님이 95세를 일기로 열반했습니다.

틱낫한 스님은 베트남 중부 후에의 뚜 히에우 사원에서 입적했다고 고인이 세운 불교 명상 공동체 플럼빌리지가 밝혔습니다.

베트남 출신인 틱낫한 스님은 호흡에 집중하는 이른바 '마음챙김' 명상을 통한 수행을 강조해왔고, 실천적 사회운동인 참여불교 선구자이기도 했습니다.

미국 인권 운동가인 고 마틴 루서 킹 목사는 스님을 노벨평화상 후보로 추천하기도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