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뉴 렉스턴 스포츠&칸, 출시 2주 만에 3000대 계약 돌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이강준 기자]
머니투데이

(서울=뉴스1) = 쌍용자동차가 2022년 또 한번의 압도적인 진화를 통해 국내 픽업 시장을 선도할 대한민국 정통 리얼 픽업(K-Pick Up) ‘뉴 렉스턴 스포츠&칸’을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파워트레인 퍼포먼스를 강화하고 국내 픽업모델 최초의 첨단 커넥티드카 시스템 적용은 물론 16가지의 최첨단 주행안전 보조시스템(ADAS)에 이르기까지 수입 경쟁 모델을 압도적으로 뛰어 넘는 편의?안전성 등을 갖췄다. (쌍용차 제공) 2022.1.4/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쌍용자동차가 지난 4일 출시한 '뉴 렉스턴 스포츠&칸'이 국내 픽업시장에서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뉴 렉스턴 스포츠&칸은 출시 2주 만에 누적 계약 3000대를 넘었다. 정통 오프로드 감성이 들어간 '익스페디션(EXPEDITION)' 트림이 계약물량 중 26%를 차지했다.

뉴 렉스턴 스포츠&칸 익스페디션 모델은 내외관 스타일링 업그레이드와 고급 편의사양 및 안전사양 등을 기본 적용한 스페셜 모델이다. △프런트 넛지바 △후드 패션 가니쉬 △리어범퍼 SUS 몰딩 △빌트인 공기청정기 등 커스터마이징 사양을 기본 적용했다.

△중앙차선유지보조(CLKA) △차선유지보조(LKA) △후측방 충돌보조(BSA) △후측방 접근충돌방지보조(RCTA) 등 16가지의 첨단 주행안전 보조시스템(ADAS)도 기본으로 탑재돼 상품성을 높였다.

쌍용자동차 관계자는 " '익스페디션(EXPEDITION)' 트림이 계약물량 중 26%를 차지하며 스페셜 모델로서 역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강준 기자 Gjlee1013@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