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타들의 잇따른 사건·사고

정창욱 셰프, 지인 특수폭행·협박 혐의로 입건…경찰 수사 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창욱 셰프가 술자리에서 지인을 폭행하고 흉기로 위협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2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종로경찰서는 정창욱을 특수폭행·특수협박 혐의로 입건해 수사를 진행 중이다.

정창욱의 지인인 A씨는 지난해 8월 개인방송 촬영을 위해 방문한 미국 하와이에서 정창욱이 자신과 다른 동료를 폭행하고 흉기를 목에 들이대며 위협했다며 경찰에 고소장을 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고소장이 접수되면서 정창욱을 직접 불러 조사를 진행했고, 정창욱은 경찰 조사에서 일부 혐의는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정창욱은 지난해 5월 9일 새벽 서울 중구의 한 도로에서 만취 상태로 운전하다 시민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에게 적발됐다. 당시 정창욱은 혈중알코올농도 0.167%로 면허 취소 기준을 넘은 상태였다. 또한 그는 지난 2009년에도 음주운전 혐의로 적발된 사례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정창욱은 ‘냉장고를 부탁해’, ‘셰프끼리’ 등 다양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했다. 현재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정창욱 인스타그램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