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URL 클릭 조심"…설 선물 스미싱 주의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URL 클릭 조심"…설 선물 스미싱 주의보

[앵커]

설 연휴를 앞두고 선물 배송지를 입력해달라는 문자를 보내 악성 프로그램 설치를 유도하는 '스미싱 범죄'가 예상돼 경찰이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만약 의심스러운 문자 메시지를 받았다면 URL 주소를 누르지 말고 바로 삭제해야 합니다.

조한대 기자입니다.

[기자]

주소가 불완전해 택배를 보낼 수 없다며 입력을 요구하거나, 명절 선물로 모바일 상품권을 보내주겠다는 문자 메시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