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대선 정국의 한복판에 선 김건희...통화 녹음 득실은?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가 7시간 통화 녹음으로 대선 정국의 한복판에 섰습니다.

육성 통화 녹음이 공개된 뒤 득실에 대한 판단도 엇갈리고 있는데요.

통화 녹음을 계기로 공개 행보를 시작할 지도 관심입니다.

박서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돈을 안 줘 '미투'가 벌어졌다는 김건희 씨의 발언은 문제가 있다는 비판이 나옵니다.

안희정 전 충남지사 사건의 피해자는 2차 가해라며 공식 사과를 요구했고, 민주당은 윤 후보도 같은 생각이냐고 공세에 나섰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