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일본 오이타 남동쪽서 규모 6.4 지진…"부산·양산 등 진동감지"(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남 목포에서도 약한 진동 느꼈다는 신고 접수돼


(서울·광주=연합뉴스) 박대한 장아름 기자 = 22일 오전 1시 8분 일본 오이타현(규슈) 오이타 남동쪽 75km 해역에서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기상청이 밝혔다.

진앙은 북위 32.70도, 동경 132.10도이며 지진 발생 깊이는 40km이다.

이날 지진으로 부산과 양산, 경남, 전남 등의 지역에서는 진동을 느꼈다는 신고가 잇따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