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전미라♥' 윤종신, 파자마 물려받은 길쭉길쭉 딸들에 "단신 아빠의 장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사진=윤종신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윤종신이 딸들의 일상을 공개했다.

가수 윤종신은 21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빠 파자마 물려 받은 딸들"이라고 전했다.

이어 "단신 아빠의 장점"이라고 강조했다.

이번에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윤종신에게 물려 받은 파자마를 입고 있는 윤종신 두 딸의 모습이 담겨 있다.

무엇보다 윤종신 두 딸은 길쭉길쭉한 비율을 자랑하고 있는 가운데 아빠의 파자마도 잘 맞아 보는 이들의 시선을 고정시켰다.

한편 윤종신은 지난 2006년 전 국가대표 테니스 선수 전미라와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또 현재 SBS 시사, 교양 프로그램 '당신이 혹하는 사이3', tvN 예능 프로그램 '알쓸범잡2' 등에 출연하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