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앙금 못 풀고 발길 돌린 여 지도부…정청래 재차 사과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앙금 못 풀고 발길 돌린 여 지도부…정청래 재차 사과

[뉴스리뷰]

[앵커]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서울 조계사에서 열린 전국승려대회에 찾아가 불교계와의 화해를 시도했지만, 냉랭한 반응에 발길을 돌려야 했습니다.

이른바 '봉이 김선달' 발언으로 불교계의 원성을 산 정청래 의원은 기자회견을 열고 재차 사죄의 뜻을 밝혔습니다.

서혜림 기자입니다.

[기자]

<현장음> "안 된다! 집에 가라! 반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