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정국, 휴가 중인데 신곡 작업? 잘생긴 민낯으로 녹음실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정국 인스타



[헤럴드POP=박서연 기자]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이 휴가 중 근황을 전했다.

21일 정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ㅎ?"라는 짤막한 멘트와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국은 녹음실로 보이는 공간에서 마이크를 앞에 두고 헤드셋을 착용하고 있다. 입술을 쭉 내밀며 브이 포즈를 취하고 있는 정국은 얼굴이 반밖에 보이지 않아도 훈훈함을 발산한다. 정국의 잘생긴 민낯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정국이 속한 방탄소년단은 현재 두 번째 공식 장기휴가를 보내고 있다. 오는 3월 서울에서 단독 오프라인 콘서트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SEOUL'(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서울)을 개최할 예정이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